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미얀마 남부서 100여 명 탑승 군용기 실종(종합)

사고 기종 중국산 Y-8 중형 수송기

(방콕=연합뉴스) 김상훈 특파원 = 미얀마에서 100여 명을 태운 군용기가 실종됐다고 현지 언론과 외신이 7일(이하 현지시간) 보도했다.

미얀마군 당국은 페이스북에 게시한 민 아웅 흘라잉 최고사령관 명의의 성명에서 이날 오후 1시 6분(한국시간 오후 3시36분)께 100여 명을 태우고 비행하던 군용기가 남부 타닌타리구의 다웨이 서쪽에서 교신이 끊겼다고 밝혔다.

AP통신은 실종된 군용기엔 90명의 승객과 14명의 승무원 등 모두 104명이 탑승했다고 보도했으나, 로이터 통신은 현지 항공당국 관계자를 인용해 탑승객이 105명이라고 전했다. 앞서 AFP통신은 116명이라고 보도하는 등 정확한 탑승자 수가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다.

승객은 대부분 군인 가족으로 추정된다.

실종된 항공기 기종은 중국에서 생산된 중형 수송기 Y-8로 남부 안다만해의 항구도시 메르귀를 출발해 최대 도시 양곤으로 향하던 중이었다.

당국은 항공기가 마지막으로 교신했던 장소 부근에 항공기와 선박 등을 보내 수색작업에 나섰다.

미얀마에서 7일 실종된 군용수송기와 같은 Y-8 수송기[사진출처 위키피디아]
미얀마에서 7일 실종된 군용수송기와 같은 Y-8 수송기[사진출처 위키피디아]
[그래픽] 미얀마 남부서 100여 명 탑승 군용기 실종
[그래픽] 미얀마 남부서 100여 명 탑승 군용기 실종
미얀마 남부서 100여 명 탑승 군용기 실종
미얀마 남부서 100여 명 탑승 군용기 실종(방콕 AFP=연합뉴스) 승객 100여 명을 태우고 미얀마 남부 안다만해(海) 항구도시 메르귀를 출발, 양곤으로 향하던 미얀마 군용기가 7일(현지시간) 남부 타닌타리구의 다웨이 서쪽에서 교신이 끊어졌다고 미얀마 군 당국이 밝혔다. 승객 대부분은 군인 가족으로 추정된다. 사진은 실종된 군용기와 같은 기종인 중국산 중형 수송기 'Y-8'이 2015년 8월 미얀마 라카인주 시트웨 공항에서 화물을 내리고 있는 모습.
ymarshal@yna.co.kr


meola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7 21:1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