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란 의회·호메이니 영묘 연쇄 총격…1명 사망에 인질극(종합)

이란 의회 의사당[연합뉴스자료사진]
이란 의회 의사당[연합뉴스자료사진]

(테헤란=연합뉴스) 강훈상 특파원 = 이란 테헤란 의회(마즐리스) 의사당에서 7일(현지시간) 오전 총격 사건이 벌어져 경비원 1명이 숨지고 방문객 3명이 부상했다고 이란 국영방송이 보도했다.

총격 사건을 일으킨 범인은 모두 3명으로 알려졌다.

일부 현지 언론은 의사당 안에서 괴한 일당이 인질극을 벌이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어 테헤란 남부 이맘호메이니 영묘에서도 무장한 괴한 1명이 총을 쏴 수 명이 부상했다고 현지 언론들이 전했다.

이맘호메이니 영묘는 이란 이슬람혁명의 지도자이자 이란의 '국부'로 칭송받는 아야톨라 루홀라 호메이니의 묘로, 현지에서는 성지로 여겨진다.

아야톨라 알리 하메네이 이란 최고지도자 등 이란 고위 인사들은 중요한 종교적 기념일에 이곳을 찾아 참배하고 예배한다.

테헤란에서 총격 사건이 벌어진 것은 매우 이례적이다.

테헤란 경찰은 즉시 비상사태를 선포하고, 경계를 강화했다.

이맘호메이니 영묘[트위터]
이맘호메이니 영묘[트위터]

hska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7 15:4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