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황재균, 트리플A서 멀티출루…타율 0.294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황재균(30)이 멀티출루를 기록하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승격의 기대감을 높였다.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산하 트리플A 구단인 새크라멘토 리버캐츠에서 뛰는 황재균은 7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새크라멘토의 랠리 필드에서 열린 프레즈노 그리즐리스(휴스턴 애스트로스 산하)전에 6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1안타 1볼넷을 기록했다.

트리플A 시즌 타율은 0.293에서 0.294(211타수 62안타)로 소폭 상승했다.

전날 4타수 3안타 1홈런 3타점 1볼넷으로 활약한 황재균은 이날 첫 타석인 2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는 루킹 삼진으로 물러났다.

4회말 무사 1루에서는 볼넷을 골라 출루했지만, 후속타 불발로 득점을 올리지는 못했다. 이어 6회말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는 유격수 땅볼로 돌아섰다.

기다리던 안타는 마지막 타석에서 나왔다.

황재균은 8회말 2사 1루에서 좌전 안타를 쳤다. 후속타 불발로 진루하지는 못했다.

새크라멘토는 2-5로 패했다.

ksw08@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7 14:5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