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충북 여성연대, '공무원 여성정책관' 임명 철회 요구

(청주=연합뉴스) 변우열 기자 = 충북 여성연대는 7일 충북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개방형 직위인 여성정책관의 도 공무원 임명과 관련, "여성정책관은 남성 중심적 질서와 권위주의를 타파할 수 있는 운동력이 있는 사람이 맡아야 한다"며 "도 공무원의 여성정책관 임명을 철회하라"고 주장했다.

충북도 여성정책관 임명철회 요구하는 충북 여성연대
충북도 여성정책관 임명철회 요구하는 충북 여성연대

여성연대는 "여성정책관에 전문가가 기용되지 않으면 새로운 충북도와 젠더 정책 동력에 대한 기대가 무너질 수밖에 없다"며 "이시종 지사는 현행 조직의 유지가 아닌 성 평등 가치 실현과 조직 변혁에 무게를 두고 개방형 직위 취지에 맞는 여성정책관을 임명하라"고 요구했다.

이어 "이 지사는 공직사회 내 성 불평등에 대한 익명 전수조사를 하고, 도정의 성 평등 문화 확산을 위한 구체적인 방안을 제시하라"며 "여성 공무원을 주요 보직에 전면배치해 성 평등 공직사회를 구현하라"고도 했다.

bw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7 14:5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