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박지원 페북에 정진석 "쳇…" 댓글 달자 朴 "웬 쳇?"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국민의당 박지원 전 대표의 페이스북 글에 자유한국당 정진석 의원이 "쳇…"이라는 댓글을 달아 네티즌 사이에서 화제가 됐다.

박 전 대표는 지난 6일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나는 '지금 문재인 정부에는 그랜드 디자이너가 없다'고 지적했다. 지금이라도 그런 사람이 꼭 필요하다. 잘하고 있으니 깃발을 들고 따르라고 하면 국민도, 국회도, 언론도 저항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고쳐야 할 현행 악법을 그대로 둔 채로 검찰, 국정원, 방송 개혁 등을 행정명령만으로 순조롭게 추진할 수 있다고 청와대와 여당이 생각한다면 큰 오산"이라며 "트럼프 대통령을 보면 답이 나온다. 이런 상황을 대비하고 피할 수 있는 큰 그림이 필요하다"고 제안했다.

이에 정진석 의원은 "쳇…"이라는 한 글자 댓글을 달았다.

대선 당시 문재인 후보를 연일 강하게 비판하다가 대선 후 새 정부의 인사와 정책에 긍정적인 반응을 보인 박 전 대표에 대해 불편한 마음을 외마디 댓글로 표현한 것으로 보인다.

정 의원의 댓글에 박 전 대표는 다시 "웬 쳇?"이라는 댓글로 응수했고, 박 전 대표의 페이스북 친구들도 잇단 댓글로 정 의원을 비판했지만, 정 의원은 이날까지 아무 반응도 하지 않았다.

박 전 대표는 이날 SBS 라디오 인터뷰에서 "정진석 의원은 저희하고 정체성이 다르다"며 "그분이 지지하는 홍준표 의원과 궤를 같이 하기 때문에 저희와 함께 한다는 것은 무리일 것"이라고 언급했다.

박지원 페북에 정진석 "쳇…" 댓글 달자 朴 "웬 쳇?" - 1

hanj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7 14:4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