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광명역을 유라시아철도 출발역으로' 거점도시 협력 확대

송고시간2017-06-07 11:34

광명시, 러시아 이르쿠츠크시·몽골 울란바토르시와 경제교류 의향서

(광명=연합뉴스) 이우성 기자 = 경기 광명시가 KTX 광명역을 출발해 북한을 거쳐 유라시아대륙으로 가는 열차 사업을 위한 행보를 본격화하고 있다.

광명시는 최근 러시아 교통요충지인 이르쿠츠크시와 몽골 수도 울란바토르시를 방문, 경제·교통·문화·관광 등 다양한 분야에서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고 7일 밝혔다.

광명시-러시아 이르쿠츠크시 경제교류 의향서
광명시-러시아 이르쿠츠크시 경제교류 의향서

[광명시 제공=연합뉴스]

유라시아 대륙철도 거점도시들과의 협력 증진을 위해 지난 2일부터 5박 6일 일정으로 시 대표단을 이끌고 러시아와 몽골을 방문 중인 양기대 광명시장은 3일 러시아 이르쿠츠크시 베르드니코프 드미트리 빅토로비치 시장, 6일 몽골 올란바토르시 손두이 바트볼드 시장과 잇따라 경제 우호 교류 의향서를 교환했다.

이로써 광명시는 지난해 유라시아 대륙철도가 지나는 길목인 중국 훈춘시·단둥시, 러시아 하산자치군과 교류협약을 체결한 데 이어 올해 이르쿠츠크시 등까지 모두 5개 도시와 경제교류협력의 교두보를 확보했다.

광명시 대표단의 이번 방문에는 시민과 관련 전문가 등 30여명으로 구성된 '유라시아 대륙철도 시민원정대'도 함께 했다.

지난달 공개모집을 통해 선발된 시민원정대는 5일 이르쿠츠크시에서 열차에 탑승해 울란바토르시까지 총연장 1천121km의 유라시아 대륙철도를 직접 체험했다.

시민원정대원으로 참여한 중학생 한모 양은 "대륙 열차를 타고 광활한 바이칼 호수를 지나 끝없이 펼쳐진 몽골 초원을 보니 상상 이상이었다"고 말했다.

러시아 이르쿠츠크역 찾은 광명시 유라시아 시민원정대
러시아 이르쿠츠크역 찾은 광명시 유라시아 시민원정대

[광명시 제공=연합뉴스]

양기대 시장은 "남북관계가 풀리고 북한이 철길을 여는 유라시아 대륙철도 시대를 대비해 차근차근 준비해나가고 있다"며 "아직은 갈 길이 멀지만, 이번 시민원정대는 의미 있는 대장정의 시작"이라고 말했다.

광명시는 'KTX 광명역 유라시아 대륙철도 출발역 육성 사업'을 광명동굴 관광화 사업에 이어 제2의 시정 프로젝트로 정하고 지난해부터 거점도시들과 교류협약을 추진하고 있다.

gaonnur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