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카카오, 로봇모듈·모바일게임 업체에 잇단 투자(종합)

'럭스로보'에 40억원·'와이디온라인' 50억원 각각 투자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카카오가 모바일 게임과 로보틱스 등 분야에 대해 잇달아 투자하며 사업 영역 확장에 속도를 내고 있다.

카카오는 자회사 카카오게임즈와 함께 모바일 게임업체 '와이디온라인'에 50억원의 지분 투자를 하고 전략적 협력 관계를 구축하기로 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와이디온라인의 유상 증자에 카카오와 카카오게임즈가 공동 투자하는 방식이다.

카카오 측과 와이디온라인은 이와 함께 '노블레스', '외모지상주의' 기반의 모바일게임 2종과 '프리스톤테일 모바일' 등 게임 3종에 대한 퍼블리싱 계약도 체결했다.

카카오 측은 "'갓 오브 하이스쿨'의 흥행으로 게임 개발력을 검증받은 와이디온라인이 카카오게임 플랫폼 기반의 대규모 이용자 풀을 확보하게 됐다"며 "탄탄한 개발력과 공격적인 마케팅 지원이 더해져 흥행 가능성이 커질 것"이라고 밝혔다.

카카오, 로봇모듈·모바일게임 업체에 잇단 투자(종합) - 1

카카오는 앞서 투자 자회사 카카오인베스트먼트와 인공지능(AI) 전문 자회사 카카오브레인이 공동으로 로봇 모듈 플랫폼 기업 럭스로보에 40억원을 공동 투자했다고 밝혔다.

럭스로보는 로봇용 마이크로 OS(운영체제) 'MODI'를 독자 개발했고, 완성도와 사용성이 높은 모듈형 로봇 플랫폼을 보유하고 있는 업체라고 카카오는 소개했다.

이번 투자를 계기로 럭스로보와 인공지능과 하드웨어, 로보틱스, 사물인터넷(IoT) 등 분야에서 다양한 시너지 효과를 낼 계획이라고 카카오는 밝혔다.

카카오는 카카오브레인을 통해 지난달 AI 기반 개인화 플랫폼 기업인 '스켈터랩스'에 투자하는 등 최근 AI와 로보틱스 분야 기업에 잇따라 투자하고 있다.

ljungber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7 18:2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