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통일부 "北, 민간단체 방북신청에 호응해 나와야"

송고시간2017-06-07 11:10

(서울=연합뉴스) 백나리 기자 = 북한이 대북 인도지원단체의 방북 요청을 거부한 가운데 통일부가 방북신청에 호응할 것을 촉구했다.

이덕행 통일부 대변인은 7일 정례브리핑에서 "북한이 (우리) 민간단체의 방북을 보류했는데 남북관계 개선을 위한 정부의 입장에는 변함이 없다"면서 "북한이 민간단체의 방북신청에 대해 호응해 나오기를 촉구한다"고 말했다.

이 대변인은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이하 남측위)가 6·15 남북공동행사를 평양에서 열자는 북측 주장을 수용해 방북신청을 하기로 한 데 대해 "사업의 목적과 남북관계 개선에 미치는 영향, 국제환경 등의 차원에서 (승인 여부를) 검토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북한이 민간교류에 앞서 6·15공동선언의 이행을 압박하고 나선 데 대해서는 7·4 공동선언과 10·4 선언, 남북기본관계 합의서 등을 거론하며 "남북 간에 합의가 많고 남북이 합의를 잘 존중하고 이행해나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앞서 남측위는 개성에서 6·15 남북공동행사를 열자고 제안했지만 북측은 지난 5일 평양에서 행사를 열자는 답을 보내왔다. 남측위는 이를 수용해 조만간 통일부에 평양 공동행사를 위한 방북 신청을 할 예정이다.

통일부 정례브리핑하는 이덕행 대변인
통일부 정례브리핑하는 이덕행 대변인

(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이덕행 통일부 대변인이 22일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서 정례브리핑을 하며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17.3.22
kimsdoo@yna.co.kr


nar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