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강경화 "저와 가족의 사려 깊지 못한 처사 매우 죄송"

송고시간2017-06-07 10:26

(서울=연합뉴스) 강병철 기자 = 강경화 외교부 장관 후보자는 7일 "과거 저와 제 가족의 사려 깊지 못한 처사로 물의를 일으킨 데 대해 매우 죄송스럽게 생각하며 깊이 사과드리겠다"고 말했다.

강 후보자는 이날 국회 인사청문회 모두발언에서 "청문회를 준비하는 과정에서 제 신상과 관련된 여러 의문이 제기됐다"면서 "공직자에 국민의 잣대가 얼마나 엄중한지 뼈저린 경험을 하게 됐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오늘 청문 과정에서도 이 부분에 대해 자세히 소명하겠다"면서 "청문위원 여러분의 질문에 성실히 최선을 다해 정직하게 답변드리겠다"고 말했다.

발언하는 강경화 외교장관 후보자
발언하는 강경화 외교장관 후보자

(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강경화 외교장관 후보자가 7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hama@yna.co.kr


solec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