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러 "발트해 상공서 美 B-52폭격기 대응해 Su-27 전투기 출격"

송고시간2017-06-06 20:14

(모스크바=연합뉴스) 유철종 특파원 = 러시아 수호이(Su)-27 전투기가 발트해 상공의 러시아 국경을 따라 비행하던 미국 B-52 전략 폭격기를 발견하고 긴급 출격해 경계 비행을 펼쳤다고 러시아 국방부가 밝혔다.

국방부는 "6일 오전 10시(모스크바 시간)께 러시아 방공 시스템이 발트해 공해 상에서 러시아 국경을 따라 비행하는 물체를 발견하고 발트함대 소속 Su-27 전투기를 긴급 발진시켰다"고 밝혔다.

국방부는 "Su-27 조종사들이 안전한 거리까지 근접한 결과 이 비행체가 미군 폭격기 B-52임을 확인하고 나란히 경계 비행을 펼쳤다"면서 "미 폭격기가 러시아 국경에서 멀어진 뒤 전투기는 기지로 귀환했다"고 설명했다.

양측 공군기 간에 별다른 충돌은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에스토니아는 미국 B-1 전략폭격기와 B-52 폭격기가 자국에서 진행되는 북대서양조약기구(나토) 군사훈련에 참가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이날 B-52는 나토 훈련 중 러시아 국경으로 근접비행을 펼쳤던 것으로 보인다.

미국 B-52 전략 폭격기 [위키피디아 자료 사진]

미국 B-52 전략 폭격기 [위키피디아 자료 사진]

수호이(Su)-27 전투기 [타스=연합뉴스]

수호이(Su)-27 전투기 [타스=연합뉴스]

cjyo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