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中 산둥성 석유화학공장서 폭발사고…17명 사상

(선양=연합뉴스) 홍창진 특파원 = 5일 오전 중국 산둥(山東)성 남부 린이(臨沂)시 린강(臨港)경제개발구 내 진위(金譽)석유화학공장에서 폭발사고가 발생해 8명이 숨지고 9명이 다쳤다고 반관영통신인 중국신문망이 보도했다.

중국신문망은 린이시 린강구 선전판공실 공식 웨이보(微博·중국판 트위터)를 인용해 이날 오전 1시께 진위석유화학공장에서 폭발사고가 일어나 사상자가 발생했고 한 때 7명이 실종됐으나 구조활동이 진행되면서 모두 숨진 것으로 드러났다고 전했다.

부상자 9명은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았고 생명에 지장이 없는 상태로 전해졌다.

폭발이 난 장소는 공장 내 이소옥탄 저장고이며 저장탱크 2개를 태운 불길은 모두 진화됐고 이소옥탄을 가득 적재한 나머지 4개의 저장탱크는 스프레이 펌프로 냉각처리돼 폭발 위험에서 벗어났다.

구조지휘부는 "전문가와 기술자를 투입해 폭발한 저장탱크 조사를 진행하고 방재조치 및 잔불 방지를 진행했다"며 "현재 폭발사고 원인에 대한 조사를 진행 중이며 가족 위로 등 사고수습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中 산둥성 석유화학공장 폭발사고 진화작업 [신화=연합뉴스]
中 산둥성 석유화학공장 폭발사고 진화작업 [신화=연합뉴스]

realis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5 22:0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