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IS "런던브리지 공격, 독자행동 아닌 조직 작전" 거듭 주장

(이스탄불=연합뉴스) 하채림 특파원 = 수니파 극단주의조직 '이슬람국가'(IS)가 이달 5일 발생한 런던 브리지 테러가 추종자의 독자 행동이 아니라 조직의 작전수행이라고 거듭 주장했다.

IS 선전매체 "차량으로 공격하라"
IS 선전매체 "차량으로 공격하라"(이스탄불=연합뉴스) 작년 10월 IS 온라인 선전매체 '루미야' 2호에 실린, 차량 공격을 선동하는 기사 [루미야 캡처=연합뉴스] photo@yna.co.kr

IS는 공식 선전매체 알바얀 라디오를 통해 런던브리지 공격이 IS의 군사작전으로 수행된 것이라고 5일 밝혔다.

영국의 '외로운 늑대'가 IS 본부와 교감 없이 IS 선동에 영향을 받아(IS-inspired) 독자적으로 저지른 테러가 아니라 IS와 사전 접촉과 I지휘에 따라 행동했다는 주장이다.

IS는 앞서 선전매체 아마크통신에 런던브리지 테러의 배후를 주장하면서도 "IS가 파견한 대원들이 공격을 수행했다"고 표현했다.

IS 사상에 영향을 받은 독자 범행이 아닌 IS와 사전 교감·접촉이 있었다는 주장이 사실이라면 대테러당국의 감시를 피한 연락망이 유럽에서 작동되고 있음을 뜻한다.

IS는 런던브리지 공격을 IS의 군사작전이라고 확인하면서도, 사전 접촉교감의 근거는 제시하지 않았다.

영국 대테러당국은 최근 영국에서 벌어진 일련의 공격이 해외 조직의 지시에 따른 것은 아니라고 판단했다.

크레시다 딕 런던경찰청장은 이날 BBC와 한 인터뷰에서 "국외에서 지시된 뭔가가 있는지를 살피겠지만 지금 우리가 직면한 위협의 다수는 국외에서 지시된 것으로 보이지 않는다"고 말했다.

IS 선전매체 "흉기로 공격하라"
IS 선전매체 "흉기로 공격하라"(이스탄불=연합뉴스) 작년 10월 IS 온라인 선전매체 '루미야' 2호에 실린, 흉기 공격을 선동하는 기사 [루미야 캡처=연합뉴스]

tr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5 21:0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