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U20월드컵- 10명 싸운 이탈리아, 연장서 잠비아 꺾고 4강 합류

이탈리아의 페데리코 디마르코가 동점골을 터트리고 기뻐하고 있다.(EPA=연합뉴스)
이탈리아의 페데리코 디마르코가 동점골을 터트리고 기뻐하고 있다.(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아주리 군단' 이탈리아가 10명이 싸운 악조건 속에 연장혈투를 펼친 잠비아를 제치고 2017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4강에 합류했다.

이탈리아는 5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이탈리아와 대회 8강전에서 2-2로 팽팽하던 연장 후반 연장 후반 6분 터진 루카 비도의 결승골을 앞세워 3-2로 이겼다.

이에 따라 이탈리아는 멕시코와 잉글랜드의 8강전 승자와 8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4강 대결을 펼치게 됐다.

수적 열세를 극복한 이탈리아의 결정력이 빛난 경기였다.

이탈리아는 전반 4분 만에 잠비아의 팻선 다카에게 선제골을 내주고 끌려가더니 후반 41분에는 주세페 페첼라가 상대의 역습을 막는 과정에서 레드카드를 받고 퇴장당하는 불운까지 겹치며 힘겹게 경기를 치렀다.

페첼라는 비디오판독(VAR)을 통해 퇴장이 결정됐다.

10명이 싸우는 불리한 상황에서 이탈리아는 후반 5분 리카르도 오르솔리니의 헤딩 동점골로 승부의 추를 맞췄지만 후반 39분 잠비아의 패션 사칼라에게 역전골을 내주며 패색이 짙어졌다.

하지만 이탈리아는 경기 종료 2분을 남기고 수비수 페데리코 디마르코가 페널티아크 부근에서 얻은 프리킥으로 재동점골을 만들면서 승부를 연장으로 끌고 갔다.

마침내 연장전에서 승리의 여신은 이탈리아에 웃음을 지었다.

이탈리아는 연장 후반 6분 디마르코의 코너킥을 비도가 헤딩 결승골로 연결하면서 120분 연장 혈투의 마침표를 찍고 짜릿한 승리를 맛봤다.

horn9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5 19:4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