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국민의당 "靑 사드 발표, 안보무능 고백한 용두사미"

(서울=연합뉴스) 설승은 기자 = 국민의당은 5일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발사대 보고 누락 파문에 대한 청와대의 진상조사 결과 발표에 대해 "소리만 요란했을 뿐, 안보무능을 고백한 용두사미식 결과가 되고 말았다"고 밝혔다.

김유정 대변인은 국회 브리핑에서 "대통령의 격노로 지난 일주일간 국민을 불안하게 한 것은 물론이고 불필요한 외교적 마찰까지 불러왔지만 결국 의미 있는 어떤 결과도 얻지 못했다"며 이같이 비판했다.

김 대변인은 "국민의당은 국방부의 사드 보고누락이 의도적이었다면 매우 심각한 문제이며 철저히 조사해서 투명하게 보고해야 한다고 말해왔다"며 "동시에 청와대가 지나치게 과민한 반응을 보이는 것은 온당치 않으며 민주당의 사드청문회 요구도 사리에 맞지 않다는 입장을 일관되게 밝혀왔다"고 말했다.

그는 청와대가 위승호 국방부 정책실장이 보고 누락을 지시한 인물이라는 발표에 대해 "한민구 국방장관이나 김관진 전 국가안보실장은 구체적 지시 확인이 안됐고 황교안 전 국무총리도 조사대상이 아니라고 한다"며 "이 정도 결과라면 조용히 조사하고 소상히 발표하면 될 일이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청와대의 조사결과가 나오기도 전에 국회 청문회부터 열어야 한다고 주장했던 민주당은 이제 뭐라고 할 것인지 궁금하다"고 말했다.

국민의당 "靑 사드 발표, 안보무능 고백한 용두사미" - 1

se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5 17:4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