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네이버, 딥러닝 학습 데이터센터 구축…"AI시장 선도"

"자율주행·쇼핑검색·사물인식 등 AI 서비스 확대"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네이버는 인공지능(AI) 서비스 시장 선점을 위한 '딥러닝 학습 데이터센터'를 이달 안에 구축할 계획이라고 5일 밝혔다.

딥러닝 학습 데이터센터에는 텍스트·소리·이미지·동영상 등 다양한 형태의 검색 입력 정보와 이에 대응하는 배경 자료가 데이터베이스로 축적되고, 이에 대한 학습 알고리즘과 사용방법, 서비스 적용 결과 등도 통합된다.

이를 통해 인공지능 서비스 개발 경쟁력을 한층 끌어올려 딥러닝 기술이 적용된 자율주행과 쇼핑검색, 사물인식 등 다양한 인공지능 서비스를 확대, 시장 선점에 속도를 낼 방침이라고 네이버는 밝혔다.

예를 들어 자동차 자율주행 시에는 주변 환경의 사물 이미지를 인식하고, 특정 인물의 이미지를 검색 입력할 때는 인물의 성별· 연령·인종·표정 등 세분된 빅데이터를 구분해 가장 부합하는 대응 정보를 제공할 수 있게 한다는 것이다.

또 연구기관 협력, 학습용 공개 경진대회 등 다양한 외부협력 기회를 열어 시장 전체의 인공지능 연구개발 저변을 확대할 계획이다.

김광현 네이버 서치 리더는 "이번 센터 구축은 네이버만의 독보적인 검색 데이터 기반 AI 기술선도 기업으로서 차별적 역량을 집대성한 결과"라며 "다양한 환경의 사용자 AI 서비스 경쟁력을 강화함은 물론 연구기관 등 외부협력을 통해 새로운 기술플랫폼 생태계 구축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ljungber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5 15:3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