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민 10명 중 3명 "위장전입 경험 있다"[리얼미터]

송고시간2017-06-05 11:05

위장전입(CG)
위장전입(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오수진 기자 = 우리나라 국민 약 10명 가운데 3명은 실제 거주하지 않으면서 주민등록만 타인의 주소지로 옮기는 위장전입을 한 적이 있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

여론조사전문기관 리얼미터는 'CBS 김현정 뉴스쇼'의 의뢰를 받아 전국 19세 이상 511명을 상대로 설문조사를 한 결과, 위장전입 경험 여부에 대해 응답자의 29.3%가 '있다'고 답했다고 5일 밝혔다.

'전혀 없다'는 응답은 55.4%였으며 10.9%는 '고려해봤으나 위장전입을 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4.4%는 '잘 모르겠다'고 응답했다.

연령별로는 30대(39.3%)에서 위장전입 경험 비율이 가장 높았으며 40대(37.8%), 50대(34.0%)가 그 뒤를 이었다.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3%포인트다.

sujin5@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