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에너지 IoT 시범 100가구 모집…"피크시간 가전 스스로 절전"

송고시간2017-06-05 09:42

삼성전자ㆍ한전 공동사업…서울 12개 아파트단지 대상


삼성전자ㆍ한전 공동사업…서울 12개 아파트단지 대상

(서울=연합뉴스) 정성호 기자 = 삼성전자와 한국전력공사는 '에너지 피크' 관리를 통해 전기요금 부담을 줄여주는 '에너지 IoT(사물인터넷) 사업'에 참여할 희망고객 100가구를 공모한다고 5일 밝혔다.

다음 달부터 시범 운영되는 이 서비스는 순간 최대 전력량을 기록하는 피크 시간대에 자동으로 에너지 절감을 가능하게 해주는 것이다.

지능형 전력량계(AMI)가 설치된 서울 성동구 금호대우·관악산휴먼시아·목동 한신청구 등 12개 아파트단지와 인천의 타워플러스 상가가 대상이다.

이 시범사업에 참여하려면 IoT 플랫폼을 활용한 전력 피크 관리 기능이 탑재된 삼성 무풍에어컨과 T9000 냉장고를 구매해야 한다.

에너지 IoT 시범 100가구 모집…"피크시간 가전 스스로 절전" - 1

시범서비스 참여 고객은 에어컨, 냉장고 구매 때 할인을 받고, 전기요금 절감과 관련된 다양한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서비스 참여를 원하는 고객은 가까운 삼성 디지털프라자 매장을 방문해 서비스 가입을 신청하고 스마트가전을 구매하면 된다.

상세한 정보는 아파트단지나 상가 내 게시판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2018년 하반기부터 협력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스마트가전 적용 대상으로 확대하고, 에너지 IoT 연계, 빅데이터 플랫폼 기반을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sisyph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