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딩동∼' 초인종 눌러 빈집확인…아파트 15곳 털어

송고시간2017-06-05 07:00

(부산=연합뉴스) 차근호 기자 = 부산 동래경찰서는 빈집에 상습적으로 침입해 금품을 훔친 혐의(절도)로 김모(51) 씨를 구속했다고 5일 밝혔다.

김씨는 지난 3월 15일부터 지난달 30일까지 부산 시내 아파트 15곳에 잠기지 않은 창문이나 출입문을 열고 침입한 뒤 다이아몬드 반지와 현금 등 1천645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김씨가 초인종을 눌러 빈집임을 확인한 뒤 범행을 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김씨가 훔친 귀금속을 매입한 금은방 주인 등 장물 업자 3명을 함께 검거했다고 밝혔다.

부산 동래경찰서
부산 동래경찰서

[부산경찰청 제공]

read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