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트럼프 "정치적 결벽행동 그만두고 국민안전 본론에 들어가야"

英 테러사태에 잇단 트윗해 무슬림 런던시장 공격

(워싱턴=연합뉴스) 신지홍 특파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4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도심의 테러사건이 터지자 최초의 무슬림 런던시장과 이른바 '정치적 올바름'을 비난하는 한편 자신의 '반(反) 이민' 정책을 거듭 옹호하고 나섰다.

그는 트위터에서 "우리는 (차별적 언행을 피하는) '정치적으로 결벽(潔癖)해지고자' 하는 행동을 그만두고 우리 국민의 안전이라는 본론으로 들어가야 한다. 우리가 영리하지 않으면 상황은 오로지 악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적어도 7명이 사망하고 48명이 다친 테러공격에서도 런던시장은 불안해할 이유가 하나도 없다고 말한다"며 "지금 당장 우리가 총기 소지 논쟁을 하지 않는 것을 주목하고 있는가? 그들(테러리스트들)이 칼과 트럭을 사용하기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트럼프 "정치적 결벽행동 그만두고 국민안전 본론에 들어가야" - 1

이번 테러 사태가 터지자 영국 최초의 무슬림 런던시장인 사디크 칸이 내놓은 "여기는 우리의 도시이다. 우리는 테러리즘에 절대 겁먹지 않을 것이다. 불안해할 이유가 하나도 없다"는 성명을 정면 반박하는 내용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전날 사태 발생 직후에도 트위터에 런던 테러 소식을 전한 드러지리포트의 관련 기사를 리트윗하며 법원에 의해 제동이 걸린 '반 이민'을 옹호했다.

그는 여기서 "우리는 현명해야 하고, 방심해서는 안 되며, 터프해야 한다"면서 "법원이 우리의 권리를 돌려주는 것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는 여행금지명령(반이민 행정명령)을 또 다른 단계의 안전조치로 필요로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shi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4 23:1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