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포군단 SK, 세 타자 연속 홈런…통산 27번째

'잘했다 로맥' [연합뉴스 자료 사진]
'잘했다 로맥' [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대포군단' SK 와이번스가 KBO리그 역대 27번째로 세 타자 연속 홈런을 쳤다.

SK는 4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의 방문 경기에서 3-4로 뒤진 7회 연속 타자 솔로포 3방으로 전세를 뒤집었다.

홈런 1위를 달리는 최정이 한화 구원 송창식을 제물로 좌월 솔로 아치로 시즌 18호 홈런을 장식했다.

곧바로 괴력의 외국인 타자 제이미 로맥이 같은 방향으로 비거리 125m짜리 솔로포로 송창식을 끌어내렸다.

5회 대타로 나온 김동엽은 바뀐 투수 권혁에게서 다시 좌측 스탠드를 향해 125m짜리 포물선을 그렸다.

세 타자 연속 홈런은 올 시즌 처음이자 역대 27번째다.

홈런 군단 SK는 이날 6점을 모두 홈런으로 뽑아내며 팀 홈런을 92개에서 97개로 늘렸다.

7회 현재 SK가 6-4로 앞서 있다.

cany990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4 19:4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