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할러웨이, 알도 꺾고 UFC 페더급 새 챔피언 등극

할러웨이(위)와 알도의 UFC 페더급 타이틀 매치. [AP=연합뉴스]
할러웨이(위)와 알도의 UFC 페더급 타이틀 매치.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대호 기자 = 맥스 할러웨이(26·미국)가 종합격투기 UFC 페더급 새 챔피언에 등극했다.

할러웨이는 4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주네스 아레나에서 열린 UFC 212 페더급 타이틀 매치에서 챔피언 조제 알도(31·브라질)를 3라운드 4분13초에 파운딩으로 TKO승을 수확했다.

2012년 UFC에 데뷔한 할러웨이는 2013년 코너 맥그리거(29·아일랜드)에게 패한 뒤 11연승을 달렸다.

지난해 12월 잠정챔피언에 올랐던 할러웨이는 챔피언 알도마저 제압하면서 강자들이 가득한 UFC 페더급에서 최정상 선수로 올라섰다.

할러웨이의 종합격투기 전적은 18승 3패다.

최근 10년 2015년 맥그리거에게 13초 만에 KO패를 당한 걸 제외하고 '무패행진'을 벌여왔던 알도는 할러웨이에게까지 무릎을 꿇었다.

알도는 종합격투기 3패(26승)째를 당했다.

할러웨이와 알도는 1라운드와 2라운드에서 누구도 확실한 우위를 점하지 못하고 소모적인 타격만 수차례 주고받았다.

3라운드에 접어들며 경기 양상이 바뀌었다. 체력에서 앞선 할러웨이는 스트레이트로 알도를 넘어뜨린 뒤 소나기 펀치를 쏟아내 TKO승을 끌어냈다.

4b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4 15:5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