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서산한우-제주한우 '맞절'…제주노랑축제서 '백년가약'

(서산=연합뉴스) 조성민 기자 = 서산한우가 제주한우와 제주에서 부부의 연을 맺었다.

서산한우-제주한우 백년가약
서산한우-제주한우 백년가약[서산시 제공=연합뉴스]

서산시는 지난 2일부터 제주 한림읍에서 열린 제주노랑축제에서 서산우리한우브랜드가 참가하면서 축제 오프닝 행사로 서산한우와 제주한우가 부부연을 맺는 이색 결혼식을 이완섭 서산시장의 주례로 진행했다고 4일 밝혔다.

육지 소의 제주 반입이 어려워 결혼식은 모형 한우가 대신했다.

또 제주한우 개량을 위해 서산 관내 한우개량사업소로부터 우수 혈통 수정란을 제주한우에 이식하는 '서산한우 수정란이식' 퍼포먼스 열어 눈길을 끌었다.

이번 행사를 통해 서산에 전국 한우 정액의 98%를 생산·공급하는 한우개량사업소가 있는 점을 알려 '모든 한국 소의 아버지는 서산소'라는 인식을 전국적으로 홍보하기는 계기로 삼았다고 시는 설명했다.

서산시는 축제장 내 홍보부스인 '해뜨는 서산, 서산정(亭)·서산지(地)'를 통해 서산한우의 우수성을 홍보하는 한편 서산한우고기를 맛볼 수 있는 시식행사와 장터국밥집도 운영했다.

이완섭 서산시장은 "이번 축제에서 서산한우의 우수성을 스토리텔링 형식의 퍼포먼스를 통해 알려 관광객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받았다"며 "앞으로도 전국 각지에서 열리는 행사에 적극 참여해 서산한우의 우수성을 널리 전파하겠다"고 말했다.

min365@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4 11:4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