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수락산서 또 불…1시간만에 큰불 잡아

1일 화재 발화지점서 50m 떨어진 곳…잔불 재발화 가능성
산불과의 사투
산불과의 사투(서울=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2일 오전 대형 산불이 난 서울 노원구 수락산에 소방 및 구청 관계자들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2017.6.2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1일 대형 산불이 난 서울 노원구 상계동 수락산에서 이틀여 만에 또다시 산불이 났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4일 오전 0시43분 수락산 5부 능선 귀임봉(288m)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났다.

소방당국은 소방차 29대와 소방 인력 128명을 투입해 오전 1시36분께 큰 불을 잡았다.

이 불로 약 330㎡가 탔으며, 오전 6시30분 현재까지 진화 작업이 이뤄지고 있다.

이날 불이 시작된 곳은 1일 산불 발화지점에서 약 50m 떨어진 곳이다. 땅속에 남아있던 잔불이 재발화했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소방당국은 보고 있다.

소방당국은 경찰, 산림청 등과 감식반을 꾸려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할 계획이다.

앞서 지난 1일 수락산에 대형 산불이 나 축구장의 약 5.5배인 3만 9천600㎡를 태우고 13시간여 만에 진화됐다.

ah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4 06:3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