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망상해수욕장서 너울성 파도에 휩쓸려 20대 형제 숨져(종합)

(동해=연합뉴스) 박영서 기자 = 3일 강원 동해시 망상해수욕장에서 물놀이하던 20대 형제가 물에 빠져 숨졌다. 인근에서 물놀이하던 20대도 물에 빠졌으나 다행히 목숨을 건졌다.

너울성 파도에 휩쓸린 피서객 응급처치
너울성 파도에 휩쓸린 피서객 응급처치(동해=연합뉴스) 3일 오후 5시 2분께 강원 동해시 망상해수욕장에서 물놀이하던 20대 형제가 물에 빠져 숨졌다. 인근에서 물놀이하던 20대도 물에 빠졌으나 다행히 목숨을 건졌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조대원들이 세 사람을 구조해 심폐소생술 등 응급처치를 하고 있다. 2017.6.3 [동해소방서 제공=연합뉴스]

동해해양경비안전서와 동해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 2분께 망상해수욕장에서 물놀이를 즐기던 김모(25)씨와 동생(23), 박모(21)씨 등 세 사람은 너울성 파도에 휩쓸렸다.

이를 발견한 시민들이 구조에 도움이 될만한 물건을 던졌으나 파도가 높아 쉽지 않았다.

시민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조대원들이 사고 발생 10여 분만에 해수욕장 앞 해상 100m 지점에서 세 사람을 구조했다.

김씨 형제는 호흡과 맥박이 없어 119구조대가 심폐소생술을 하며 병원으로 이송했으나 숨졌다.

박씨는 생명에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너울성 파도에 휩쓸린 피서객 응급처치
너울성 파도에 휩쓸린 피서객 응급처치

김씨 형제는 이날 울산에서 동해로 가족들과 함께 여행 와 망상해수욕장을 찾았다가 변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동해 중부 먼바다에는 풍랑주의보가 내려져 파도가 매우 높게 일었다.

해안가에서는 2m 내외의 높은 너울성 파도가 일어 방파제를 넘기도 했다.

해경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동해안 너울로 높은 물결
동해안 너울로 높은 물결(강릉=연합뉴스) 유형재 기자 = 3일 강원 동해안에 너울로 인한 높은 물결이 일고 있다. 2017.6.3

conany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3 20:2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