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초전박살' 김태균, 85G 중 42경기에서 첫 타석 출루(종합)

멀티 히트는 41번, 멀티 출루는 무려 56차례
출루 기록 달성하는 김태균
출루 기록 달성하는 김태균(대전=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2일 오후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17 KBO 프로야구 SK 와이번스와 한화 이글스의 경기. 1회말 1사 2루 한화 김태균이 우전 1타점 1루타를 날리며 85경기 연속 출루 신기록을 달성하고 있다. 2017.6.2
yatoya@yna.co.kr

(대전=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김태균(35·한화 이글스)은 경기 초반부터 '출루'에 집중했다.

지난해 8월 7일 대전 NC 다이노스전 1회말 첫 타석에서 2루타를 치며 시작한 연속경기 출루 행진을 2일 대전 SK 와이번스전까지 85경기로 늘리는 동안 절반에 가까운 42경기에서 첫 타석 출루에 성공했다.

테드 윌리엄스의 메이저리그 최다연속경기 출루 기록(84경기)를 넘어선 것도, 첫 타석이었다.

김태은 2일 대전 SK 와이번스전에서 1회말 우전 안타로 출루하며 85경기째 출루를 이어갔다.

이 기간 김태균의 첫 타석 타율은 0.394(71타수 28안타), 출루율은 0.494였다. 홈런도 4개를 쳤다.

그의 목표는 선취점에 기여하는 것이었다. 이 목표에 충실하다 보니 일찌감치 연속경기 출루 행진을 이어간 뒤 다음 타석을 준비하는 '선순환'도 이뤄졌다.

경기가 끝날 때까지도, 김태균은 출루에 대한 의지를 이어갔다.

두 번째 타석에서는 타율 0.288, 출루율 0.440으로 다소 주춤했지만 세 번째 타석에서 타율을 0.443, 출루율을 0.512로 끌어올렸고 네 번째 타석부터도 타율 0.424, 출루율 0.473으로 활약했다.

85경기 연속 출루에 성공하는 동안 41차례 멀티 히트(한 경기 2안타 이상)를 작성했고, 두 차례 이상 출루한 경기는 무려 56번이었다.

경기 중반까지 출루하지 못해도 김태균은 평정심을 잃지 않았다.

김태균의 연속경기 출루 기록 달성의 가장 큰 고비는 지난해 9월 13일 대구 삼성 라이온즈전이었다.

당시 한화는 4-3으로 앞선 상황에서 9회 말 수비에 돌입했다. 이때까지 김태균은 한 차례도 출루하지 못했다.

그러나 삼성이 9회 말 한 점을 뽑아 승부가 연장전으로 흘렀다.

김태균은 10회 초 선두타자로 나서 중전 안타를 쳤다. 삼성이 9회 말 점수를 내지 못하거나 2점을 얻었다면 김태균의 기록은 그대로 멈출 뻔했다.

한미일 신기록 세우는 김태균
한미일 신기록 세우는 김태균(대전=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2일 오후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17 KBO 프로야구 SK 와이번스와 한화 이글스의 경기. 1회말 1사 2루 우전 1타점 1루타를 날리며 85경기 연속 출루 신기록을 달성한 김태균이 동료선수들과 하이파이브를 하고 있다. yatoya@yna.co.kr
한화 김태균, 85경기 연속 출루
한화 김태균, 85경기 연속 출루(대전=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2일 오후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17 KBO 프로야구 SK 와이번스와 한화 이글스의 경기. 1회말 1사 2루 우전 1타점 1루타를 날리며 85경기 연속 출루 신기록을 달성한 김태균이 관중석을 향해 인사하고 있다.
yatoya@yna.co.kr


jiks7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2 22:3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