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그리스, 아테네 옛 공항에 있던 임시 난민캠프 폐쇄

(로마=연합뉴스) 현윤경 특파원 = 그리스 경찰이 옛 아테네 공항에 마련됐던 임시 난민캠프를 폐쇄하고, 그곳에 머물던 난민 수백 명을 추방했다.

경찰은 옛 헬레니콘 공항 재개발을 위해 2일(현지시간) 아침 공항 건물로 가는 진입로를 봉쇄하고, 수십 명의 진압 경찰 등을 투입해 공항에 머물던 600명의 난민이 소지품을 챙겨 나가도록 했다.

경찰은 대부분 가족 단위인 난민 350명은 아테네 북서쪽 70㎞ 떨어진 테베스에 있는 난민 캠프로 옮겨지며, 가족이 없는 나머지 난민들은 아테네에서 140㎞ 떨어진 데르베니로 이동하게 된다고 밝혔다.

난민캠프 폐쇄 과정에서 별다른 폭력사태는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폐쇄되고 있는 그리스 헬레니콘 난민 캠프 [AP=연합뉴스]
폐쇄되고 있는 그리스 헬레니콘 난민 캠프 [AP=연합뉴스]

지난 13년간 사용되지 않은 헬레니콘 옛 국제공항은 지난 2015년 11월부터 중동 등지에서 들어온 난민들의 임시 수용소로 사용돼 왔다. 한때 최대 3천 명의 난민이 머물기도 했다.

허름한 천막을 치고 무더위 속에 수백 명이 음식도 없이 열악한 생활을 하면서 난민들과 인권단체들은 이곳의 비인간적인 환경에 대해 여러 차례 항의해왔다.

공항을 비롯해 2004년 아테네 올림픽 당시 사용된 일부 경기장으로 구성된 헬레니콘 단지는 그리스 정부의 국영자산 민영화 작업의 일환인 70억 유로(8조8천억원) 상당 대규모 도시 재개발 사업 대상이다.

그리스 람다 그룹과 해외 투자자들로 구성된 컨소시엄이 개발사업을 주도하고 있으며, 대규모 공원과 쇼핑몰, 호텔, 여가시설 등이 들어설 계획이다.

ykhyun1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2 17:2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