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몰디브 다녀온 30대 여성 지카 확진…20번째 환자

(서울=연합뉴스) 한미희 기자 = 몰디브에 다녀온 30대 여성이 지카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

질병관리본부는 지난달 하순 지카 발생 국가인 몰디브에 다녀온 L(33) 씨가 지카 바이러스 감염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일 밝혔다. L씨는 국내에서 발생한 20번째 지카 바이러스 환자다.

서울에 사는 L씨는 지난달 27일 입국해 다음 날부터 근육통과 발진 등 증상이 나타나 31일 중구 보건소에서 진료를 받았고, 1일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에서 최종 양성 판정을 받았다.

질병관리본부 관계자는 "L씨와 동반한 여행자 1명을 역학 조사한 결과 특별한 이상이 확인되지 않았다"며 "L씨도 증상이 가라앉으며 회복 중"이라고 전했다.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mih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2 14:4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