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외교부, 中 웨이하이 참사 조사결과 발표에 "충격적"

"합당한 사후처리 위해 中 최선 다해야…관련 협의 지속"
[제작 최자윤] 일러스트
[제작 최자윤] 일러스트
지난 5월 11일 중국 한인회 대회의실에 설치된 유치원 통학차량 화재 참사 합동분양소에 현지 교민들이 조문하는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지]
지난 5월 11일 중국 한인회 대회의실에 설치된 유치원 통학차량 화재 참사 합동분양소에 현지 교민들이 조문하는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지]

(서울=연합뉴스) 조준형 기자 = 정부는 2일 중국 웨이하이(威海)에서 지난달 발생한 유치원 통학차량 화재 참사가 운전기사의 고의적인 방화였다는 중국 당국 발표에 대해 "매우 충격적"이라고 밝혔다.

외교부 당국자는 이날 "이번 사고는 단순 교통사고가 아닌 다수의 소중한 어린 생명을 앗아간 고의적인 방화 사건이라는 점에서 매우 충격적"이라며 "우리 정부는 중국 측이 장례절차, 보상 및 유족지원 등 합당한 사후처리를 위해 끝까지 최선을 다해 줄 것을 기대하며, 중국 측과 관련 협의를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달 9일 웨이하이시에서 발생한 유치원생 통학버스 화재로 한국인 유치원생 10명을 포함해 총 13명이 사망했다.

중국 유치원생 통학차량 참사, 운전기사 방화 (PG)
중국 유치원생 통학차량 참사, 운전기사 방화 (PG)[제작 조혜인] 일러스트

중국 측은 버스가 앞차와의 추돌로 정차한 뒤 운전기사가 심신미약 상태에서 스스로 차량에 불을 질러 화재가 발생했다고 발표했다.

jhc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2 14:1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