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中 웨이하이 참사 유족 "조사결과 납득안돼…불복 신청할 것"

(웨이하이=연합뉴스) 김진방 특파원 = 중국 웨이하이(威海)에서 발생한 유치원 통학차량 화재로 자녀를 잃은 유족 대표 김미석씨는 2일 "조사결과 내용에 석연치 않은 점이 많다"며 불복 신청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씨는 이날 산둥(山東)성 공안청의 수사결과 발표에 앞서 설명을 들은 뒤 "중국 수사당국의 납득이 가지 않는 설명이 운전기사 책임으로 몰아가려는 듯한 분위기를 자아낸다"고 지적했다.

그는 먼저 운전석 뒤에서 화재가 처음 시작됐다는 당국의 설명에 이의를 제기했다. 그간 현장을 찍은 영상이나 사진으로 보면 분명히 운전석 쪽이 아닌 차량 오른쪽에서 불이 붙기 시작했다는 것이다.

中 웨이하이 참사 유족 "조사결과 납득안돼…불복 신청할 것" - 1
중국 유치원생 통학차량 참사, 운전기사 방화 (PG)
중국 유치원생 통학차량 참사, 운전기사 방화 (PG)[제작 조혜인] 일러스트


joo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2 13:5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