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가스공사, 모잠비크 천연가스 광구 본격 개발(종합)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한국가스공사가 모잠비크 북부 해상에 있는 천연가스 광구 개발사업에 본격 착수한다.

가스공사는 모잠비크 '에어리어4'(Area 4) 광구의 첫 개발사업인 '코랄(Coral) 사우스 부유식 천연가스(FLNG) 프로젝트'를 시작한다고 2일 밝혔다.

전날 한국수출입은행과 한국무역보험공사가 코랄 가스전 프로젝트에 모두 18억 달러의 프로젝트 파이낸스(PF) 금융을 지원하기로 한 데 따른 것이다.

가스공사, 모잠비크 천연가스 광구 개발 본격 착수
가스공사, 모잠비크 천연가스 광구 개발 본격 착수(서울=연합뉴스) 한국가스공사는 모잠비크 '에어리어4'(Area 4) 광구의 첫 개발사업인 '코랄(Coral) 사우스 부유식 천연가스(FLNG) 프로젝트'를 본격적으로 시작한다고 2일 전했다. 사진은 이승훈 한국가스공사 사장(오른쪽 네번째)과 필리페 니우지 모잠비크 대통령(왼쪽 다섯번째)이 모잠비크 코랄 가스전 최종 투자결정 기념행사에서 참석자들과 기념촬영하는 모습. 2017.6.2 [한국가스공사 제공=연합뉴스]
photo@yna.co.kr

에어리어4 광구는 코랄, 맘바(Mamba), 아굴라(Agula) 등 3개 가스전으로 이뤄져 있다.

이중 코랄 가스전에는 세계 LNG 소비량(지난해 기준 2억6천만t)의 5년치에 해당하는 약 13억t의 가스가 매립된 것으로 확인됐다.

가스공사는 에어리어4 광구의 지분 10%를 갖고 있으며, 2007년 코랄 가스전 탐사를 시작해 2014년까지 모두 13차례 시추에 성공했다.

가스공사는 코랄 가스전의 개발·생산과 FLNG 건조·운영을 맡는다. 또 2022년부터 25년간 연간 300만t 규모의 LNG를 생산·판매한다.

FLNG 설계·조달·시공·설치와 시운전은 삼성중공업이 참여하는 컨소시엄에서 수주했다.

가스공사는 FLNG 건조기간(약 5년) 연평균 1천800여명의 고용 창출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삼성중공업은 총구매액의 60% 이상을 국내 기자재업체로부터 구매·조달할 예정이어서 국내 중소기업과의 동반진출도 예상된다.

앞으로 가스공사는 코랄에 이어 진행되는 맘바 가스전 개발사업 참여도 추진할 방침이다.

가스공사는 이번 개발사업과 관련해 자원빈국인 한국이 탐사 초기 단계에 선제 진출해 상업화까지 성공한 드문 사례라고 평가했다.

에어리어4 광구 위치
에어리어4 광구 위치[한국가스공사 제공=연합뉴스]
가스전 개요
가스전 개요[한국가스공사 제공=연합뉴스]

e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2 16:3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