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횡성시민단체 "바이오 SRF 발전소 허가 취소하라"

(횡성=연합뉴스) 박영서 기자 = 강원 횡성군 횡성읍 조곡리에 추진 중인 바이오 고형폐기물연료(SRF) 열병합 발전소 건립 사업과 관련해 1일 횡성 지역 시민단체가 "산업통상자원부는 발전허가를 즉각 취소하라"고 촉구했다.

"횡성 바이오 SRF 발전소 허가 취소하라"
"횡성 바이오 SRF 발전소 허가 취소하라"(횡성=연합뉴스) 1일 오전 강원 횡성군청 앞에서 횡성환경운동연합과 횡성시민연합 등 4개 시민단체가 횡성읍 조곡리에 추진 중인 바이오 SRF 발전소 건립 사업을 결사반대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17.6.1 [횡성환경운동연합 제공=연합뉴스]

횡성환경운동연합과 횡성시민연합 등 4개 단체는 횡성군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이같이 밝히며 횡성 화력발전소 건설 결사반대 입장을 다시 한 번 강조했다.

기자회견은 발전사업자가 2015년 6월 산자부로부터 발전허가를 승인받은 사업허가권이 이달 말로 끝나는 상황에서 미세먼지 주범인 화력발전소 발전허가 직권취소를 촉구하기 위해 열었다.

이들은 "발전소 주변에 원주·횡성 주민 식수원인 횡성댐이, 반경 5㎞ 이내에는 인구밀집지역이 있다"며 "주민들 건강권이 침해를 받아서는 안 된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미세먼지 저감 대책도 없이 잊을 만하면 사업자가 발전소 건립을 시도하고 있어 군과 군의회는 조례제정 등 조치를 마련해야 하고, 산자부는 즉각 횡성지역발전허가를 직권취소하라"고 촉구했다.

conany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1 18: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