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제주 1호 고령자 친화기업 '서귀포시니어클럽' 선정

(제주=연합뉴스) 김호천 기자 = 제주도는 서귀포시니어클럽 말끄미사업단이 제주 1호 고령자 친화기업으로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고령자 친화기업은 만 60세 이상 고령자가 경쟁력을 가질 수 있는 적합 직종에서 다수의 고령자를 고용해 운영하는 기업을 말한다.

서귀포시니어클럽은 보건복지부가 시행한 2017년 고령자 친화기업 공모사업에 선정됨에 따라 국비 3억원을 지원받는다.

연말까지 주식회사로 전환해 매년 20인 이상 상시고용, 월평균 보수 125만원을 성과목표로 앞으로 5년간 복지부의 지도·감독을 받게 된다.

복지부는 2011년부터 총 97개소의 고령자 친화기업을 선정했으나 전국 17개 시·도 가운데 제주와 울산시, 세종시에는 선정 기업이 없었다.

2009년 설립된 서귀포시니어클럽은 2011년부터 학교, 관공서, 아파트, 상가 등을 대상으로 청소와 시설물 관리용역사업을 하며 매년 다양한 상을 받았다.

2016년에는 복지부 시장형 사업단 평가에서 우수사업단으로 선정됐다. 올해는 18개 사업에 총 1천894명의 일자리를 운영한다.

khc@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1 17:1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