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정원 1차장 서동구, 2차장 김준환, 3차장 김상균

송고시간2017-06-01 15:00

1·2·3차장 모두 전직 국정원 간부 출신


1·2·3차장 모두 전직 국정원 간부 출신

(서울=연합뉴스) 노효동 이상헌 박경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일 국정원 1차장에 서동구(62) 주파키스탄 대사를, 2차장에 김준환(55) 전 국정원 지부장을 각각 임명했다. 국정원 3차장에는 김상균(55) 전 국정원 대북전략부서 처장을 발탁했다.

서동구 1차장은 서울 출신으로, 주(駐) 유엔 공사 및 주미 대사관 공사를 지낸 뒤 통일연구원 연구위원을 거쳐 현재 주파키스탄 대사를 지냈다.

1차장이 대북정보 및 해외 국익정보를 담당한다는 점에서 적임자로 평가된다.

대전 출신의 김준환 2차장은 국정원 지부장을 역임한 바 있다. 행정고시 34회 출신이다. 2차장은 대공수사와 대테러를 주로 담당한다.

사이버·통신 등 과학정보를 담당하게 될 김상균 3차장은 부산 출신으로, 국정원 대북전략부서 처장을 역임한 대북통이다.

[그래픽] 국가정보원 1ㆍ2ㆍ3차장 프로필
[그래픽] 국가정보원 1ㆍ2ㆍ3차장 프로필


(서울=연합뉴스) 김토일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일 국정원 1차장에 서동구(62) 주파키스탄 대사를, 2차장에 김준환(55) 전 국정원 지부장을 각각 임명했다. 국정원 3차장에는 김상균(55) 전 국정원 대북전략부서 처장을 발탁했다.
kmtoil@yna.co.kr
페이스북 tuney.kr/LeYN1 트위터 @yonhap_graphics

국정원 1차장에 서동구 주파키스탄 대사
국정원 1차장에 서동구 주파키스탄 대사

(서울=연합뉴스) 1일 국정원 1차장에 임명된 서동구 주파키스탄 대사.
서동구 1차장은 서울 출신으로, 주(駐) 유엔 공사 및 주미 대사관 공사를 지낸 뒤 통일연구원 연구위원을 거쳐 현재 주파키스탄 대사를 맡고 있다.


honeyb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