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다문화 가족의 사랑…'흐엉의 희망일기' 광주 공연

(광주=연합뉴스) 형민우 기자 = 다문화 가족의 사랑과 휴먼 스토리를 담은 시대창극 '흐엉의 희망일기'가 11일 오후 4시 광주문화예술회관 대극장에서 열린다.

흐엉의 희망일기
흐엉의 희망일기

이번 무대는 호남권 시·도립 공연예술단 교류공연으로 전남도립국악단이 지난해 창단 30주년을 기념해 제작해 좋은 반응을 얻었다.

베트남 어부의 딸 흐엉이 월남전 참전용사인 할아버지와 홀어머니를 모시고 사는 무안 노총각 삼식이와 결혼을 하며 펼쳐지는 인생이야기를 전통과 현대를 아우르는 다양한 안무와 음악으로 담아냈다.

다문화 가족에 대한 사랑과 국경을 뛰어넘는 휴먼 스토리로 월남전의 아픈 역사까지 용서와 화해로 끌어안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

연출·각색·작곡은 유장영 전남도립국악단 예술감독이 맡았으며, 정경진 작가가 대본을, 정란·문의인 씨가 안무를 맡았다.

베트남인 레 화이 프엉(Le Hoai Phuong)씨가 특별출연해 베트남의 전통 현악기인 단보우 (Danbau) 연주를 직접 선보인다.

관람료는 전석 무료이며, 광주문화예술회관 예약시스템을 통해 사전에 예약할 수 있다. (문의 : ☎ 061-285-6928)

minu2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1 14:3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