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국지엠, 5월 내수·수출 동반 부진…작년보다 17%↓

한국GM 창원공장 생산라인 [한국GM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한국GM 창원공장 생산라인 [한국GM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연정 기자 = 한국지엠은 5월 한 달간 내수 1만1천854대, 수출 3만1천231대 등 작년 같은 달보다 17.0% 감소한 4만3천85대를 판매했다고 1일 밝혔다.

5월 내수 판매는 준중형 세단 크루즈와 중형 세단 말리부, 소형 SUV(스포츠유틸리티차량) 트랙스 등 일부 주력 제품을 제외하고 나머지 차종의 판매가 줄면서 전년 동월보다 31.0% 감소했다.

말리부의 5월 내수 판매는 전년 동월 대비 5.1% 증가한 3천510대를 기록했으며, 크루즈는 지난달 1천160대가 판매돼 전년 동월 대비 34.1% 증가했다. 트랙스는 1천166대가 판매돼 전년 동월 대비 22.7% 증가했다.

5월 수출(선적 기준, CKD 제외)은 전년 동월 대비 10.1% 줄었다.

여러 차급 중 경차 수출이 전년 동월 대비 50.5%나 줄면서 감소 폭이 가장 컸다.

주력 수출 차종인 경차 스파크의 북미 수출형 모델이 에어백 안전 문제로 리콜 조치를 받게 돼 지난달 초부터 생산이 잠정 중단된 것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된다.

한국지엠의 1∼5월 누적 판매실적은 총 23만5천306대(내수 6만1천253대, 수출 17만4천53대)를 기록했다.

yjkim8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1 14:3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