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여수시 지방채 178억 조기상환…일반회계 채무 '제로'

(여수=연합뉴스) 김재선 기자 = 전남 여수시가 오는 2024년까지 분할 상환 계획이었던 지방채 178억원을 조기 상환하며 14억원의 이자비용을 절감했다.

시는 지난달 31일 전라남도 지역개발기금에서 국도 대체 우회도로 사업을 위해 융자한 일반회계 채무액 280억원 중 남은 178억원을 상환했다.

민선 6기 출범 후 여수시는 2014년 7월 기준 909억원에 달하는 높은 채무액 상환을 위해 불필요한 예산을 감축하고 투자 효율성이 낮은 사업을 축소하는 등 노력을 기울여왔다.

여수시청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여수시청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여기에 지방교부세, 세외 수입액 등을 활용해 지난달 31일까지 178억원 포함 총 580억원을 상환하게 됐다.

애초 상환 계획인 402억원 보다 44%를 초과해 채무를 상환한 것이다.

이로써 여수시는 일반회계 부문 채무 제로화 달성과 함께 지방 채무도 지난달 말 기준 329억원으로 대폭 낮췄다.

앞서 시는 지난 2월에도 채무액 36억원을 계획보다 4개월 앞당겨 상환해 이자 3천600만원을 절감하기도 했다.

여수시 관계자는 "이번 지방채 조기상환은 지방재정의 안정성과 건전성을 확보하기 위해 예산을 객관적이고 체계적으로 관리한 결과"라며 "조기상환으로 절약한 이자비용은 지역경제 활성화와 사회 안전망 구축 등을 위해 사용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kjs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01 14:2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