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수출이 만든 일자리 610만개…일자리 4개중 하나가 수출 덕

송고시간2017-06-01 11:00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수출로 인해 발생한 직·간접적 취업자 수가 610만명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일 내놓은 '수출의 일자리 창출 효과' 보고서에서 2014년 수출에 의한 취업자 수가 610만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수출 취업유발인원은 2000년 370만명에서 2010년 530만명, 2014년 610만명으로 꾸준히 늘었다.

전체 취업유발인원에서 수출에 의한 인원이 차지하는 비중도 2000년 22.3%에서 2014년 25.9%로 확대됐다.

같은 기간 소비에 의한 취업유발인원 비중은 59.5%에서 54.9%, 투자에 의한 취업유발인원 비중은 18.2%에서 19.2%로 줄어들거나 거의 제자리걸음을 했다.

세계산업연관표(2009년)를 기준으로 본 나라별 수출의 취업유발 비중은 우리나라가 28.2%로 미국(7.4%), 유럽연합(EU·12.2%), 중국(26.3%), 일본(10.0%)보다 높았다.

반면 수출의 단위당 일자리 창출 정도를 보여주는 취업유발계수는 하락세를 보였다.

취업유발계수는 2000년 19.2에서 2010년 8.3, 2014년 8.1로 감소했다.

[그래픽] 수출이 만든 일자리 610만개…일자리 4개중 하나가 수출 덕
[그래픽] 수출이 만든 일자리 610만개…일자리 4개중 하나가 수출 덕

보고서는 "수출 증가세 감소와 내수 대비 수출산업의 구조가 고도화돼 기술 혁신과 생산성 향상이 급속히 진행된 데 따른 현상"이라고 설명했다.

또 "수출 증가율이 더 둔화되거나 수출이 더 크게 감소했다면 고용지표는 더욱 악화됐을 것"이라며 "일자리 측면에서 수출은 여전히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지난해 기준 전 산업에서 수출이 1% 하락하면 취업자 수는 6만명, 제조업 수출이 1% 하락하면 취업자 수는 4만3천명 감소하는 것으로 보고서는 추산했다.

[표] 최종수요 항목별 취업유발인원 및 비중 (단위: 백만명, %)

구분’85’90’95’00’05’10’11’12’13’14
총 취업유발인원13.110.3 17.2 16.7 17.6 21.5 22.3 23.1 23.2 23.6
(100.0)(100.0)(100.0)(100.0)(100.0)(100.0)(100.0)(100.0)(100.0)(100.0)
- 소비에 의한
취업유발인원
8.0 5.1 9.7 9.9 10.4 11.9 12.2 12.6 12.8 13.0
(60.7) (50.1) (56.5) (59.5) (59.3) (55.3) (54.7) (54.4) (55.2) (54.9)
- 투자에 의한
취업유발인원
2.0 2.6 3.8 3.0 3.5 4.1 4.2 4.4 4.4 4.5
(15.6) (25.1) (22.3) (18.2) (19.7) (19.2) (20.0) (19.0) (18.9) (19.2)
- 수출에 의한
취업유발인원
2.8 2.5 3.5 3.7 3.7 5.3 5.6 6.0 6.1 6.1
(21.7) (24.6) (20.5) (22.3) (21.0) (24.4) (25.3) (25.9) (26.1)(25.9)

※ 괄호 속 수치는 최종수요 항목별 구성비
※ 수출은 상품·서비스 합계
(자료 : 한국은행 산업연관표)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