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장보기가 두렵다'…5월 소비자물가 상승률 2.0%로 올라(종합)

송고시간2017-06-01 08:25

달걀 67.9%·닭고기 19.1% ↑…BBQ 치킨값 인상도 반영


달걀 67.9%·닭고기 19.1% ↑…BBQ 치킨값 인상도 반영

(세종=연합뉴스) 민경락 이대희 김수현 기자 = 소비자물가지수 상승률이 다시 2%대로 높아졌다.

석유류 물가 상승세는 한풀 꺾였지만 이번엔 달걀, 닭고기, 돼지고기 등 축산물 물가와 수산물, 과일값이 뛰었다.

통계청이 1일 발표한 5월 소비자물가동향을 보면 지난달 소비자물가지수는 작년 같은 달보다 2.0% 올랐다.

소비자물가지수는 1월 2.0%, 2월 1.9%, 3월 2.2%, 4월 1.9%에 이어 지난달까지 올해 들어 매달 2% 안팎의 상승세를 유지하고 있다.

유가가 전년 대비 반등하면서 석유류 가격이 지난해보다 8.9%나 올라 전체 물가를 0.37%포인트 끌어올렸다.

다만 석유류 상승률은 전월 두 자릿수에서 한 자릿수로 잦아들었다.

농·축·수산물은 6.2% 올라 전체 물가를 0.48%포인트 상승시켰다. 농·축·수산물 물가 상승률은 올해 1월(8.5%) 이후 가장 컸다.

특히 축산물 물가는 11.6% 올라 2014년 6월(12.6%) 이후 최대 상승 폭을 기록했다.

달걀은 67.9%, 닭고기는 19.1%, 돼지고기는 12.2% 올랐다.

수산물도 전년 대비 7.9% 올라 농·축·수산물 물가를 끌어올렸다.

농산물 및 석유류를 제외한 근원물가는 1.4% 상승했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기준 근원물가인 식료품 및 에너지제외지수는 1.5% 올랐다.

식품 등을 포함한 생활물가는 2.5% 올랐고 소비자들이 자주 사 먹는 채소, 과일, 어패류 등의 물가인 신선식품지수는 5.6% 뛰었다.

특히 신선과실 물가는 19.7% 올라 2011년 4월(20.3%) 이후 가장 큰 폭의 상승률을 보였다.

품목별로 보면 오징어(59.0%), 수박(17.1%), 포도(10.9%)의 상승세가 두드러졌다.

석유 가격 상승세가 반영되면서 도시가스도 10.1% 올랐다.

외식 메뉴 중에선 치킨 프랜차이즈 업계 1위 BBQ의 가격 인상으로 치킨값이 전년 동월 대비 1.6% 올랐다.

우영제 통계청 물가동향과장은 "축산물, 수산물 가격의 상승 폭이 상대적으로 확대됐다"며 "치킨값의 경우 BBQ가 프랜차이즈 중에선 가장 큰 업체이지만 시장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크지 않아 인상률이 생각보다 높지는 않았다"고 설명했다.

[그래픽] 5월 축산물 물가 11.6% '고공행진'
[그래픽] 5월 축산물 물가 11.6% '고공행진'

소비자 물가 상승(PG)
소비자 물가 상승(PG)

[제작 이태호]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porqu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