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靑 뉴미디어비서관에 정혜승 카카오톡 부사장 기용될 듯

정혜승 카카오톡 부사장
정혜승 카카오톡 부사장[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노효동 기자 =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실 산하 뉴미디어비서관에 정혜승 카카오톡 부사장이 유력하게 거론되고 있다.

정 부사장은 문화일보 기자 출신으로 2008년 다음 커뮤니케이션에서 미디어·콘텐츠와 대관 업무를 맡았고, 2014년 다음과 카카오톡이 합병된 이후에는 정책파트장을 거쳐 지난 1월 부사장으로 승진, 언론업무를 담당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정 부사장이 뉴미디어비서관에 추천됐으나 아직 확정된 상태는 아니다"라며 "막판 인선절차가 진행되고 있다"고 말했다.

정 부사장이 뉴미디어비서관에 기용된다면 국내 양대 인터넷기업 출신 인사가 문재인 정부의 대언론 및 국민소통 업무를 관장하게 된다.

문재인 정부는 대국민 홍보에 있어 SNS와 뉴미디어 등을 통한 국민과의 소통이 가장 중요하다고 보고 청와대 홍보수석실을 국민소통수석실로 바꾸고 산하에 뉴미디어비서관을 둬 역할을 강화할 방침이다.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동아일보 기자 출신의 윤영찬 전 네이버 부사장이 맡고 있다.

신문과 포털을 두루 거친 미디어전문가인 윤 수석은 캠프에서 SNS본부 공동본부장을 맡아 공약오픈 플랫폼인 '문재인 1번가'를 만드는 등 대선을 승리로 이끄는데 크게 기여했다.

rh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30 17:0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