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전남 선수단, 소년체전서 금메달 40개…역대 최고 성적

(무안=연합뉴스) 손상원 기자 = 전남 선수단이 30일 폐막한 제46회 전국 소년체육대회(소년체전)에서 역대 최고 성적을 냈다.

선전한 선수들
선전한 선수들골프 남중 단체 시상식. [전남도 체육회 제공=연합뉴스]

전남도와 전남도 체육회에 따르면 전남 선수단은 지난 27일부터 4일간 충남에서 진행된 열전에서 금 40, 은 28, 동 31개 등 모두 99개의 메달을 획득했다.

금메달 수만 따지면 전국 3위이며, 광주·전남 분리 후 가장 좋은 성적이라고 도는 전했다.

소년체전에서는 과열 경쟁을 지양하기 위해 종합 성적과 순위를 산정하지 않고 종목별 개인 시상만 한다.

34개 종목, 105개 종별 경기에 선수와 임원 등 1천149명이 참가한 전남은 애초 금 36, 은 21, 동 30개 메달 획득을 목표로 했다.

특히 역도에서는 강민우(완도중 3)가 77㎏급에서 부별 신기록 2개를 세우며 인상, 용상, 합계 부문 3관왕을 차지해 종목 최우수선수로 선정됐다.

조민재(45㎏급·전남체중 1), 신록(50㎏급·고흥중 3), 이승헌(+94㎏급, 전남체중 3)도 3관왕에 올라 역도에서만 금 12, 은 2, 동 1개를 수확했다.

영광중앙초 5학년 동급생인 김선우와 나종빈은 체조에서 나란히 3관왕, 2관왕을 차지하기도 했다.

전남은 3관왕 5명, 2관왕 8명과 함께 부별 최우수선수 6명을 배출했다.

김갑섭 전남지사 권한대행은 선수단에 축전을 보내 "어린 선수들이 열정과 패기로 선전해 도민에게 기쁨을 안겨줘 대견하다"고 격려했다.

sangwon70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30 16:5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