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국정기획위 "국정농단 극복하고 공직윤리 강화해야"

"투명하고 공정한 공직 인사시스템 정착이 중요과제"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문재인 정부에서 인수위원회 역할을 하는 국정기획자문위원회는 30일 인사혁신처를 향해 "공직윤리와 관련한 제도를 강화하는 것이 급선무"라고 주문했다.

국정기획위 정치행정분과 박범계 위원장은 이날 오전 서울 종로구 통의동 국정기획위 사무실에서 진행된 인사혁신처 업무보고에서 "지난 국정농단의 한 축이었던 인사의 사유화를 극복하고 청렴한 공직윤리를 확립하는 것이 문재인 정부의 가장 중요한 국정철학"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박 위원장은 "공직 윤리가 제대로 확립되지 않으면 정부에 대한 국민의 신뢰도 보장되지 않는다"며 "공직윤리 관련 제도를 강화해야 한다"고 거듭 강조했다.

박 위원장은 "아울러 공무원들이 국가와 국민을 위해 열심히 일하고 능력을 발휘하면 이를 그대로 인정받을 수 있도록 투명하고 공정한 공직 인사시스템을 정착시키는 것도 중요한 과제"라고 촉구했다.

이어 "지난 국정농단 사태 때 정부의 인사가 남용되고 파행됐던 일을 잊어서는 안된다"고 덧붙였다.

박 위원장은 또 "문재인 대통령의 공공부문 81만개 일자리 창출 공약과 관련해서도 인사처가 최대한 지원 방안을 강구해달라"고 당부했다.

국정기획위 "국정농단 극복하고 공직윤리 강화해야" - 1
모두발언하는 박범계 분과위원장
모두발언하는 박범계 분과위원장(서울=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30일 오전 통의동 국정기획자문위원회에서 열린 인사처 업무보고에서 박범계 분과위원장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xyz@yna.co.kr


hysu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30 11:3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