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강공원 편리하고 깨끗하게"…주차비 무인정산·청소인력 보강

서울시 한강공원 5대 특별대책…'배달존' 추가·자전거도로 정비

(서울=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봄·여름이면 방문객이 몰려 혼잡한 한강공원에 주차비 무인정산 시스템이 도입되고 청소인력이 보강되는 등 시민 불편을 줄이기 위한 대책이 마련됐다.

서울시는 이같은 내용의 '한강공원 5대 특별대책'을 마련해 시행한다고 30일 밝혔다.

교통혼잡을 줄이기 위해 다음달 여의도 한강공원 주차장에 사전 요금 정산 시스템을 처음 도입한다. 스마트폰 앱(AJ파크)을 이용해 요금을 정산하고 전용출구로 출차하는 시스템이다.

반포 한강공원 주차장에는 7월까지 무인정산기 2대를 설치한다. 잠수교 남단 쪽에 출차로 1개 차선을 추가 설치하고 유인정산기 1대를 추가 설치해 요금 정산 시간을 줄인다.

대표적인 혼잡 지역인 여의도 한강공원 인근 교통 상황도 개선한다.

여의나루역 앞 버스정류장을 마포대교 방향으로 120m 이전해 차량이 뒤엉키는 것을 막는다. 이전한 버스정류소 10m 전방에 횡단보도를 신설해 주민·관광객 불편도 완화한다.

불법 주·정차 노점 단속을 강화하기 위해 단속인력을 4명 투입해 야간까지 불법 행위를 단속한다.

"한강공원 편리하고 깨끗하게"…주차비 무인정산·청소인력 보강 - 2

작년 5월부터 운영 중인 '배달존'도 손본다. 여의도공원 나들목 입구과 가까운 물빛광장 인근에 1곳을 추가 설치하고, 기존 2곳 가운데 이용률이 저조한 마포대교 옆 배달존을 마포주차장 입구 매점 인근으로 옮긴다.

공원 청결관리 강화를 위해 이달 여의도를 시작으로 내달 반포·뚝섬 한강공원에 야간 시간대 청소인력을 총 8명 추가 배치한다. '한강몽땅 페스티벌' 등 축제가 열리는 7∼8월은 추가 청소인력 31명을 집중 투입한다.

전단지 수거함은 눈에 잘 띄는 디자인으로 개선해 배치한다. 배달음식 전단지 무단투기를 막기 위해 만든 수거함은 뚝섬 한강공원에 2개, 여의도 한강공원에 8개 설치했다.

한강공원 자전거도로 8.1㎞를 올해 정비하고, 과속 방지시설과 태양관 표지판 35개, 태양광 표지병 300개 등을 설치해 안전관리를 강화한다.

공원 안에서 전동 휠을 타거나 반려견에 목줄을 하지 않는 사례 등도 단속한다.

청년 봉사단체 '워밍즈' 등 대학생, 청소년, 시민이 참여하는 자원봉사 활동을 통한 공원 관리도 지원한다.

유재룡 서울시 한강사업본부장은 "지난해 7천만명이 방문한 한강공원을 더 안전하고 쾌적하게 유지하기 위해 대책을 마련했다"며 "이용 시민의 적극적인 협조와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한강공원 편리하고 깨끗하게"…주차비 무인정산·청소인력 보강 - 1

dk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30 11:1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