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일반수박 3분의1 크기'…달고 아삭한 아기 수박 품종 2종 개발

(군산=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전북도농업기술원은 30일 일반 수박보다 작지만 당도가 높은 수박 품종 2종을 개발해 국립종자원에 품종보호출원했다고 밝혔다.

농업기술원은 1∼2인 가구 증가에 따른 구매, 소비, 보관, 처리가 쉬운 소비 수요에 맞춰 10여년의 연구로 수박 품종을 개발했다고 설명했다.

 달고 아삭한 수박 2품종
달고 아삭한 수박 2품종[전북농업기술원 제공=연합뉴스]

새 수박 품종은 무게가 2~3kg인 '미니단꿀', 4~5kg 정도인 '다크호스'다.

미니단꿀은 껍질이 얇고 당도가 높지만 크기는 일반 수박의 3분의 1 정도다.

다크호스는 진녹색 껍질에 과육이 아삭아삭하고 당도가 높으며 특히 과일깨짐 현상이 거의 없는 품종이다.

이들 두 품종은 현장실증 농가와 시식행사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아 수박시장에서 주목을 받을 것으로 농업기술원은 전망했다.

농업기술원은 두 품종 보급과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고품질·다수확 기술연구를 하고 있다.

김태복 연구사는 "맛있고 소비 편의성이 높으며 기존 품종과 차별화한 중소형 수박은 물론 재배가 쉬운 '씨 없는 수박' 개발에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k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30 10:5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