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국민의당, 민주 4인 입각에 "합리적 인사"

"흠결 있는지도 면밀히 살펴보겠다"

(서울=연합뉴스) 박수윤 기자 = 국민의당은 30일 문재인 대통령이 더불어민주당 김부겸·도종환·김현미·김영춘 의원을 각각 행정자치부·문화체육관광부·국토교통부·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로 지명한데 대해 "합리적인 인사"라고 평가했다.

김동철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국회에서 다 합리적인 분들로 알고 있다"며 "우리가 모르는 흠결이 있을지 모르니, 아무리 동료 의원이지만 면밀하게 살펴보겠다"고 말했다.

이용호 정책위의장도 "김부겸 의원이 경북, 도종환 의원이 충북, 김영춘 의원이 부산, 김현미 의원이 전북 출신인데, 지역적 안배를 잘한 것 같다"고 평가했다.

김 원내대표는 '국민의당에는 장관직 제안이 없었느냐'는 질문에 "개인적인 입각 제안은 야당분열 공작이다. 연정은 당 대 당 협약이 선행돼야 한다"며 기존 입장을 재차 강조했다.

국민의당, 민주 4인 입각에 "합리적 인사" - 1
[그래픽] 신임 장관 후보자 프로필
[그래픽] 신임 장관 후보자 프로필


cla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30 10:4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