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편의점 강도 무조건 잡힌다" 경기남부 검거율 100%

'높은 검거율·범죄예방 순찰강화' 편의점 강도 사건 감소세

(수원=연합뉴스) 최해민 기자 = 최근 3년간 경기남부지역에서 발생한 편의점 강도 사건 범인은 전원 검거된 것으로 나타났다.

편의점 강도 사건은 점차 감소하고 있으나 최근 다시 증가해 경찰이 범죄예방 진단에 나섰다.

경기남부경찰청[연합뉴스]
경기남부경찰청[연합뉴스]

30일 경기남부경찰청에 따르면 관내 발생한 편의점 강도 사건은 2014년 29건, 2015년 22건, 지난해 6건 등으로 점차 감소하고 있다.

경찰은 해당 기간 편의점 강도 피의자를 전원 검거, 100%의 검거율을 기록했다.

이처럼 편의점 강도가 감소한 것은 경찰이 심야시간 여성 혼자 근무하는 편의점을 대상으로 순찰을 강화하고, 전화 수화기를 내려놓으면 7초 후 자동으로 경찰에 신고되는 '한달음 시스템' 등 경보장치를 확충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또 사건이 발생하면 피의자 이동 경로를 추적해 반드시 검거하면서, 편의점 강도는 무조건 잡힌다는 인식이 커진 것도 사건 발생 감소에 주효했다는 분석도 있다.

하지만 올들어 5월 말 현재 편의점 강도 사건이 지난 한해 발생한 사건 수(6건)보다 많은 8건 발생하자, 경찰은 편의점 강도 근절을 위한 범죄예방 진단에 나섰다.

지구대·파출소 경찰관들은 최근 관내 편의점 5천943곳을 돌며 한달음 시스템 등 신고방법을 설명하고, 강도 발생 시 대처요령을 홍보하는 한편, 편의점 내부가 잘 보이도록 광고지를 제거하도록 업주에게 요청하고 있다.

실제로 29일 오전 4시께 수원시 팔달구 한 편의점에서 발생한 편의점 강도 사건은 종업원이 한달음 시스템으로 신고해 신속히 출동한 경찰이 피의자(15세)를 현장에서 검거하기도 했다.

이 편의점은 지난 24일 관내 경찰관들이 강도 사건 발생 시 대처요령을 설명해주고 간 곳이다.

경찰은 28일 화성에 있는 한 편의점에서 강도행각을 벌인 피의자를 사건 발생 20시간 만에 검거하는 등 올해 발생한 8건의 강도 사건 피의자도 전원 검거했다.

경찰 관계자는 "편의점 강도는 사건 예방 노력과 높은 검거율로 점차 감소하고 있다"라며 "올해 강도 사건이 다소 증가함에 따라 여성 1인이 근무하거나 외진 곳에 있는 편의점 주변으로 순찰선을 지정해 순찰을 강화하는 등 범죄예방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goal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30 10:2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