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직원 성과급 주는 중소기업에 정책자금 우선 지원

(서울=연합뉴스) 박성진 기자 = 직원에게 경영 성과급을 지급하는 중소기업에 정부가 각종 정책자금을 우선 지원하기로 했다.

중소기업청은 최근 국정기획자문위원회 업무보고에서 중소기업의 인재를 유치하고 인력 이탈을 막고자 이런 내용의 정책 추진 방향을 보고했다고 30일 밝혔다.

중기청은 앞서 지난해 10월 내놓은 '중소·중견기업 인력정책 혁신전략' 등에서 성과공유제를 도입한 중소기업에 연구개발(R&D) 자금, 마케팅 비용 등을 지원하겠다고 발표했다. 중기청 관계자는 "7월부터 정책자금 지원 대상 심사·선정 때 직원과 이익을 공유하는 기업에 평가 시 점수를 더 줄 계획이다"고 밝혔다.

또 관련 부처와 협의해 중소기업이 직원에게 경영 성과급을 나눠줄 경우 성과급의 일정 비율만큼 법인세를 깎아줄 것으로 알려졌다.

중기청은 매년 9만 개 중소기업에 총 3조 원 안팎의 융자와 R&D 비용 등을 지원하고 있다.

중소기업연구원이 지난해 내놓은 '중소기업 성과공유제 현황 및 정책과제' 보고서에 따르면 경영 성과급 등 성과공유제를 활용한 중소기업은 직원 1인당 181만 원을 지급해 총매출액 대비 성과공유 지급액 비중이 0.65%에 불과했다.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sungjinpar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30 09:0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