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삼성SDI, 헝가리에 전기차용 배터리 공장 준공

5만대 분량 생산라인 조성…"진일보된 첨단기술 적용"

(서울=연합뉴스) 고웅석 기자 = 삼성SDI가 유럽 시장을 겨냥해 헝가리에 조성한 최첨단 전기차용 배터리 생산공장이 준공됐다.

삼성SDI는 29일(현지시간)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북쪽으로 30km 떨어진 곳에 있는 괴드시(市)에서 빅토르 오르반 총리, 전영현 삼성SDI 사장, 페테르 씨야르토 외교통상부 장관, 임근형 주헝가리 대사 등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공장 준공식을 개최했다고 30일 전했다.

헝가리 공장은 약 33만㎡(10만 평) 규모로 5만대 분량의 전기차용 배터리 공급 라인을 갖췄다. 품질 테스트 등 준비 작업을 거쳐 내년 2분기부터 본격적인 양산을 시작할 계획이다.

이 공장은 삼성SDI가 2001년부터 2014년까지 PDP 등을 생산하던 곳이다. 삼성SDI는 기존 공장 부지에 최첨단 배터리 생산 라인을 새로 조성한 것이다.

삼성SDI는 이 공장의 준공으로 한국 울산, 중국 시안(西安)과 함께 글로벌 3각 생산체제를 구축하게 됐다.

빅토르 오르반 총리는 축사에서 "1990년대 초반 우리는 자본주의를 만났고 많은 새로운 회사와 브랜드를 접했다. 메이드 인 사우스 코리아(Made in South Korea)가 곧 제품의 품질을 보증하는 수표임을 알게 됐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괴드 시는 삼성을 가장 원했고 삼성도 여기로 돌아오기를 원했으며 그래서 헝가리 정부는 이 사업을 지원하고 있다. 헝가리와 괴드 시를 선택한 삼성 경영진에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전영현 사장은 "헝가리 공장에서 만들어지는 배터리에는 삼성SDI의 진일보된 첨단기술이 적용될 예정"이라며 "유럽 전기차 시장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29일(현지시간) 헝가리 괴드시에서 거행된 삼성SDI 전기차 배터리 공장 준공식에서 전영현 삼성SDI 사장(왼쪽)이 빅토르 오르반 헝가리 총리에게 리튬이온 배터리 소재들을 설명하고 있다. [삼성SDI 제공=연합뉴스]
29일(현지시간) 헝가리 괴드시에서 거행된 삼성SDI 전기차 배터리 공장 준공식에서 전영현 삼성SDI 사장(왼쪽)이 빅토르 오르반 헝가리 총리에게 리튬이온 배터리 소재들을 설명하고 있다. [삼성SDI 제공=연합뉴스]

freem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30 09:0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