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방송3사 월화극, 다시 '가요무대'에 월요 왕좌 뺏기다

송고시간2017-05-30 08:55

SBS '엽기적인 그녀' 8.5%로 출발…KBS '쌈, 마이웨이' 10.7%로 뛰어

방송3사 월화극, 다시 '가요무대'에 월요 왕좌 뺏기다 - 1

(서울=연합뉴스) 윤고은 기자 = 방송3사 월화극이 다시 '가요무대'에 월요일 왕좌를 빼앗겼다. 6개월여 만이다.

30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29일 밤 10시 KBS 1TV '가요무대'의 시청률은 11.1%로 집계돼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SBS TV '귓속말'의 퇴장 후 방송3사 월화극은 이날 새롭게 짜인 판에서 격돌했지만 '가요무대'의 벽을 넘지 못했다.

'귓속말'의 바통을 이어받아 29일 첫선을 보인 SBS TV '엽기적인 그녀'는 프리미엄CM(PCM)을 도입, 2부로 나눠 방송돼 1회 8.5%, 2회 9.3%를 기록했다. 시청률 20%를 넘기며 종영한 '귓속말'의 후광을 어느 정도 받았지만 동시간대는 물론, 3사 월화극 경쟁에서도 1위를 차지하지는 못했다.

'귓속말' 퇴장의 최대 수혜는 KBS 2TV '쌈, 마이웨이'가 받았다. 시청률이 한주 만에 두 배 정도 상승, 10.7%를 기록하며 월화극 1위로 올라섰다.

방송3사 월화극, 다시 '가요무대'에 월요 왕좌 뺏기다 - 2

'쌈, 마이웨이'는 지난 22일 5.4%로 출발, 23일 6.0%를 기록했다.

'쌈, 마이웨이'와 같은 날 시작한 MBC TV '파수꾼'은 제자리걸음이다. 22~23일 4~6%를 기록하던 시청률은 2부로 쪼개 방송된 29일에도 5.6%와 6.6%에 머물렀다.

앞서 '가요무대'는 지난해 10~11월 월화극 부진 속에 한달여 월요일 밤 10시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KBS 2TV '구르미 그린 달빛' 퇴장 후 '가요무대'에 맥을 못 추던 3사 월화극은 SBS TV '낭만닥터 김사부'의 등장으로 다시 체면을 세웠다.

방송3사 월화극, 다시 '가요무대'에 월요 왕좌 뺏기다 - 3

한편, 29일 시작한 KBS 1TV 일일극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는 22.0%를 기록하며 기분 좋게 출발했다.

prett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