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국내 주식형 펀드에서 사흘 만에 자금 순유출

(서울=연합뉴스) 유현민 기자 = 국내 주식형 펀드에서 사흘 만에 자금이 빠져나갔다.

30일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지난 26일 상장지수펀드(ETF)를 제외한 국내 주식형 펀드에서 291억원이 순유출했다.

911억원이 새로 들어오고 1천202억원이 환매로 빠져나갔다.

코스피가 2,300선을 넘어 사상 최고치를 연일 갈아치우자 차익 시현을 위한 펀드 환매가 이어진 것으로 풀이된다.

다만 강세장 진입 초기여서 지수의 추가 상승이 가능하다는 기대감에 신규 자금이 유입해 순유출 규모는 크지 않았다.

같은 날 해외 주식형 펀드에는 382억원이 들어오며 사흘 연속 순유입세를 이어갔다.

수시입출금식 상품인 머니마켓펀드(MMF)에선 1조8천888억원의 뭉칫돈이 순유출했다.

MMF 설정액은 130조4천763억원, 순자산은 131조2천782억원으로 각각 줄었다.

국내 주식형 펀드에서 사흘 만에 자금 순유출 - 1

hyunmin62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30 07:5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