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박성현, 여자골프 세계랭킹 8위 도약…유소연은 3위

박성현 [세마스포츠마케팅 제공=연합뉴스]
박성현 [세마스포츠마케팅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박성현이 여자골프 세계랭킹 8위로 올라서며 10위권 안으로 진입했다.

박성현은 29일 발표된 세계랭킹에서 지난주 11위에서 8위로 순위를 끌어올렸다.

이날 끝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볼빅 챔피언십에서 공동 2위에 오른 박성현은 약 한 달 만에 10위권 내에 복귀했다.

박성현은 지난 1일 자 순위에서 10위였다가 8일 자 순위에서 11위로 내려갔다.

리디아 고(뉴질랜드)가 여전히 세계 1위를 지키고 있는 가운데 에리야 쭈타누깐(태국)이 2위로 올라서며 유소연을 3위로 밀어냈다.

랭킹 포인트는 리디아 고가 8.40점, 쭈타누깐 8.33점이며 유소연은 8.21점이다.

6월 4일 개막하는 LPGA 투어 숍라이트클래식에는 리디아 고와 쭈타누깐이 불참하고 유소연만 출전한다.

볼빅 챔피언십에서 우승한 펑산산(중국)이 6위로 올라섰고 6위였던 박인비가 7위로 자리를 맞바꿨다.

10위권 이내 한국 선수는 유소연(3위), 박인비(7위), 박성현(8위) 외에 전인지가 5위, 김세영 9위, 양희영 10위를 각각 기록 중이다.

28일 끝난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 리조트 트러스트 레이디스에서 우승한 강수연은 112위에서 84위로 뛰어올랐고,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E1 채리티 오픈 챔피언 이지현은 143위에서 96위로 100위권 내에 진입했다.

emaili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30 06:1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